메뉴 건너뛰기

고양 장항 카이브 유보라

한신공영, 포항 한신더휴 펜타시티 등 완판 임박

 

 

 

뉴스.jpg

 

한신공영은 자체사업으로 진행하고 있는 포항 한신더휴 펜타시티와 아산 한신더휴 분양률이 약 90% 라고 6일 밝혔다.

'포항 한신더휴 펜타시티'는 경북 포항시 경제자유구역인 펜타시티에 위치해 있으며 지하3층~지상 최고29층 15개동, 전용84~99㎡ 총 2192가구(A블록 1597가구, A4블록 595가구)규모다.

'아산 한신더휴'는 충남 아산시 권곡동 일원에 들어설 예정이며 지하 2층~지상 최고 20층 7개동, 아파트 전용 84~99㎡ 총 603가구다.

두 사업장은 초기 분양 당시에는 부동산 경기 악화로 분양에 어려움을 겪었고 미분양 물량에 대한 시장의 우려가 컸다. 하지만 우수한 입지와 지속적인 마케팅 활동을 통해 올 8월 말 기준 두 사업장 모두 분양률 90% 가까이 도달하면서 완판이 임박했다.

또한 최근 진행된 '포항 한신더휴 펜타시티' 단지 내 상가 35개 호실이 모두 완판됐다.

한신공영 관계자는 "초기 분양률 부진에도 우수한 입지 등 뛰어난 정주여건과 차별적 노하우를 바탕으로 분양에 성공할 수 있었다"고 말했다.

자체사업의 분양 성공은 앞으로 한신공영의 수익성 개선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.

한신공영이 시공사로 참여한 사업장도 분양률이 개선되고 있다.

경북 포항 학산 한신더휴 엘리트파크, 울산대공원 한신더휴는 분양 초기 공급가구의 10% 안팎에 머물렀으나 우수한 입지를 바탕으로 분양 판촉을 강화한 결과 최근 분기점을 넘겼다.

지난달 20일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한신공영은 학산 한신더휴 공동주택 신축사업 수분양자를 대상으로 중도금 대출 보증을 제공했다고 공시했다.

 

 

출처: 아시아투데이

이 게시물을

공유하기